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작성자: 안지영, ahnjiyoung07@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