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30 주년 기념 행사

재미대한산악연맹(회장 김기태)은 창립 30주년을 맞아 지난 3월 24일 LA 한인타운 소재 JJ 그랜드 호텔에서 기념식을 가졌다. 전,현직 회장단을 비롯해서 가맹단체장 등 200여 명이 참석, 성황을 이루었다. 특히, LA 시의회와 오렌지 카운티 수퍼바이저로부터 한인사회의 발전과 산악문화 창달에 기여한공로로 감사장을 받아 재미연맹의 위상을 실감케 했다.

재미연맹은1988년 3월 창립한 이래 북미 최고봉 매킨리봉을 비롯해서 페루안데스, 킬리만자로, 히말라야 푸모리 등 수많은 원정 등반을 추진하였고,미주 한인이민 100주년이 되던 해인 2003년 미국 50개 주 최고봉 등정 프로젝트 또한 성공리에 완수하는 기염을 토했다. 또 그 해에는 첫 KAFA 등산학교를 개설 올해에는 15기 등산학교 개강을 앞두고 있다.

2009년부터는 전 미주 산악인들이 대거 참여하는 명산순례가 그랜드 티턴을 시작으로 올해로 10회를 맞는 등 미국을 중심으로 18개 주 지부와 40여개 가맹단체를 이끌고 있는 명실상부한 북미 최대의 산악운동의 구심점 역할을 해오고 있다.